EXTRAORDINARY days/FINLAND


2015.03.31 14:48 에 작성한 글입니다.




사실 결과는 저번주 수요일에 나왔는데, 포스팅을 미루다가 지금 작성한다.





국제교류 페이지의 공지사항에 들어가면 저렇게... 합격자 발표 공지가 떠있다.
발표는 면접이 끝난 바로 다음 날 나왔다. 빠른 일처리~~ 훌륭해!




액셀 파일에 저렇게 1,2,3지망 어떤 것에 합격했는지 뜨는데...


나는 왠지 두근거리는 마음을 만끽하고 싶어서 컨트롤+f 안하고 일일이 눈으로 찾았다 ㅋㅋㅋ


결과는 1지망! 면접 때 별로 강한 인상을 남긴 것 같지 않았고(묻는 말에만 짧게 답함..),


수학계획서도 너무 추상적이고 붕 떠있는 듯(?) 써 내서 좀 불안했는데...


(수학계획서는 3일 정도 걸렸는데, 솔직히 내가 쓴 게 그닥 마음에 쏙 들지는 않았다.


영어 문법도 제대로 된 게 맞는지 잘 모르겠었고... 수학계획서는 추후 포스팅하겠다.)


핀란드 라우리아 대학교는 경쟁률 세다고 해서 기대를 막 너무 하진 않았는데 다행이다.


근데 막상 붙고나니, 2지망 리투아니라와 3지망 루마니아가 눈에 밟힌다. 인간의 마음이란 참 간사해...


아무튼 발표 이틀 후에 있었던 오티도 다녀왔다.



무튼, 기쁜 일이다.


사실 솔직하게 내 마음을 돌아보면, 난 정말로 교환학생에 가고 싶었다기보다는


'교환학생에 지원하는 과정'을 겪어보고 싶었던 것 같다.


도전하지 않으면 언젠가는 후회할 것 같아서...


그리고 내 능력을 검증해보고 싶었던 것 같다. 친구들은 다 가는데 내가 쓰면 붙을까? 안 붙을까? 하는 마음..


그래서 수학계획서랑 면접 정보 찾으려고 여러 블로그들을 돌아다닐 때,


다른 사람들이 교환학생에 갖고 있는 열정이 부럽기도 하고, 마음이 싱숭생숭하기도 했었다.


사람은 타인의 욕망을 욕망한다고 했던가... 그 때 딱 그랬던 것 같다.


이제 준비할게 많아질텐데, 틈을 내어 열심히 포스팅하도록 하겠다.







동국대 교환학생 / 동국대학교 교환학생 / 교환학생 수학계획서 / 교환학생 면접 / 교환학생 합격 후기 / 핀란드 교환학생 / 교환학생 준비 / 핀란드 라우리아 대학교 / Laurea university

0 0